HOME > 참여마당 > 언론속의 수타사


 
작성일 : 20-09-30 10:17
홍천 수타사 흥회루서 300년전 추정 상량문 발견(강원도민일보)
 글쓴이 : 청운
조회 : 82   추천 : 0  

  ▲ 1730년으로 추정되는 홍천 수타사 흥회루 상량문

 

당시 시대상 알려주는 중요 사료 전망

  홍천 수타사 흥회루 해체작업 중 상량보에서 300년전으로 추정되는 상량문이 발견돼 학계에 관심을 끌 것으로 보인다.또 1945년(소화20년) 상량문도 함께 발견됐다.


수타사 흥회루는 1658년(효종9년) 건립된 도내에서 보기 드문 누(樓) 강당형식으로 지어졌다.홍천군과 수타사에 따르면 지난달부터 수타사 흥회루 기둥11개 중 6개가 썩어 해체작업을 하던 중 최근 상량보에서 1730년(옹정7년)중수 때 쓴 것으로 추정되는 길이 2m,넓이 50㎝크기의 상량문이 발견됐다.

첫 문장에 있는 수타사(壽陀寺)명칭은 1811년 전에 사용했던 수(水)자였고,마지막 문장에 경술(庚戌)로 적혀 있어 1730년으로 추정된다.만약 1730년 상량문이라면 조선후기 수타사와 홍천지역 시대상을 알 수 있는 중요한 사료로 전망된다.

수타사 자월스님은 “이번 상량문을 통해 수타사의 역사를 종합적으로 정리하는 문헌지를 발간할 필요가 있다”고 했다.

군 관계자는 “상량문에 대한 해석을 해 봐야 정확한 연도를 알수 있다”고 했다. 권재혁

출처 : 강원도민일보(http://www.kado.net)